본문 바로가기

TODAY

2019.06.21

FRIDAY

언론속의 수원대

인쇄하기

[언론보도] 수원대, 지역 테마파크 활성화를 위한 문화콘텐츠 연계방안 발표

2019-06-04 홍보실 조회수:129

 

 

수원대, 지역 테마파크 활성화를 위한 문화콘텐츠 연계방안 발표

 

베리타스알파

김하연 기자

2019.06.03

 

수원대(총장 박진우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는 오는 4 국회의원회관 간담회실에서 열리는 ‘한국 지역 테마파크 활성화를 위한 문화콘텐츠 연계방안’에서 발표를  예정이라고 3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한국형 문화콘텐츠테마파크의 조성과 활성화  한국 명상의 세계화를 논의하기 위해 수원대 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를 비롯해 주호영 의원최교일 의원과 한국 명상 수련원 추진위원회한국 명상총협회가 공동으로 주최한다.

수원대 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는 ‘역사·문화자원을 이용한 지역 테마공간 개발의 성공조건’을 발표할 예정이며이후 전문가와 담당관의 토론  향후 과제에 대한 논의가 진행될 예정이다.

최근 영주의 소수서원을 비롯한 한국의 서원들이 세계문화유산 등재를 앞두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지고우리 조상들의 선비정신과 교육시스템을 포함한 전통문화가 세계인들로부터 ‘탁월한 보편적 가치’로 재평가 받으면서한국형 문화콘텐츠테마파크를 조성하는 영주시와 한국 명상의 세계화에 노력하는 참불 선원이 공동으로 건립하는 대규모 명상 수련원의 역할이 더욱 주목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수원대 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장 우경진 교수는 “이번 세미나를 통해 명상이라는 주제를 이용한 공간개발과 인간다움을 회복하는 기능전통사상의 재발견과 세계화에 앞장설  있는 한국적 정서 가치의 확산지역민의 자긍심을 되찾는 상징적 치유의 문화공간으로 발전할  있는 토론의 장이 열릴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사진=수원대 제공 

 

 

 

수원대, 지역테마파크활성화를위한문화콘텐츠연계방안발표

 

중앙일보

2019.06.03

 

 

수원대(총장박진우) 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는오는 4국회의원회관8 간담회실에서열리는한국지역테마파크활성화를위한문화콘텐츠연계방안에서발표를예정이다
  
이번세미나는한국형문화콘텐츠테마파크의조성과활성화한국명상의세계화를논의하기위해수원대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를비롯해주호영의원, 최교일의원과한국명상수련원추진위원회, 한국명상총협회가공동으로주최한다.   
  
수원대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는역사·문화자원을이용한지역테마공간개발의성공조건발표할예정이며, 이후전문가와담당관의토론향후과제에대한논의가진행될예정이다
 
최근영주의소수서원을비롯한한국의서원들이세계문화유산등재를앞두고있다는소식이전해지고, 우리조상들의선비정신과교육시스템을포함한전통문화가세계인들로부터탁월한보편적가치재평가받으면서, 한국형문화콘텐츠테마파크를조성하는영주시와한국명상의세계화에노력하는참불선원이공동으로건립하는대규모명상수련원의역할이더욱주목받을것으로예상된다
  
수원대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장우경진교수는이번세미나를통해명상이라는주제를이용한공간개발과인간다움을회복하는기능, 전통사상의재발견과세계화에앞장설있는한국적정서가치의확산, 지역민의자긍심을되찾는상징적치유의문화공간으로발전할있는토론의장이열릴것으로기대된다.”말했다.

 

 

수원대, 지역 테마파크 활성화문화콘텐츠 연계방안 발표

 

천지일보

이성애 기자

2019.06.03

수원대학교 전경. (제공: 수원대) 

수원대 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가 오는 4일 국회의원회관 제8 간담회실에서 열리는 ‘한국 지역 테마파크 활성화를 위한 문화콘텐츠 연계방안’에서 발표를 할 예정이다.

이번 세미나는 한국형 문화콘텐츠테마파크의 조성과 활성화 및 한국 명상의 세계화를 논의하기 위해 수원대 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를 비롯해 주호영 의원, 최교일 의원과 한국 명상 수련원 추진위원회, 한국 명상총협회가 공동으로 주최한다.

수원대 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는 ‘역사·문화자원을 이용한 지역 테마공간 개발의 성공조건’을 발표할 예정이며, 이후 전문가와 담당관의 토론 및 향후 과제에 대한 논의가 진행될 예정이다.

최근 영주의 소수서원을 비롯한 한국의 서원들이 세계문화유산 등재를 앞두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지고, 우리 조상들의 선비정신과 교육시스템을 포함한 전통문화가 세계인들로부터 ‘탁월한 보편적 가치’로 재평가 받으면서, 한국형 문화콘텐츠테마파크를 조성하는 영주시와 한국 명상의 세계화에 노력하는 참불 선원이 공동으로 건립하는 대규모 명상 수련원의 역할이 더욱 주목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수원대 우경진 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장은 “이번 세미나를 통해 명상이라는 주제를 이용한 공간개발과 인간다움을 회복하는 기능, 전통사상의 재발견과 세계화에 앞장설 수 있다”며 “한국적 정서 가치의 확산, 지역민의 자긍심을 되찾는 상징적 치유의 문화공간으로 발전할 수 있는 토론의 장이 열릴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수원대, 지역테마파크활성화를위한문화콘텐츠연계방안발표

 

 

조선에듀

교육정보팀

2019.06.03

/ 수원대 제공

 

 

수원대학교(총장 박진우) 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는 오는 4 국회의원회관 8 간담회실에서 열리는한국 지역 테마파크 활성화를 위한 문화콘텐츠 연계방안에서 발표한다

이번 세미나는 한국형 문화콘텐츠테마파크의 조성과 활성화 한국 명상의 세계화를 논의하기 위해 수원대 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를 비롯해 주호영 의원, 최교일 의원과 한국 명상 수련원 추진위원회, 한국 명상총협회가 공동으로 주최한다

수원대 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는역사·문화자원을 이용한 지역 테마공간 개발의 성공조건 발표할 예정이며, 이후 전문가와 담당관의 토론 향후 과제에 대한 논의가 진행될 예정이다.

최근 영주의 소수서원을 비롯한 한국의 서원들이 세계문화유산 등재를 앞두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지고, 우리 조상들의 선비정신과 교육시스템을 포함한 전통문화가 세계인들로부터탁월한 보편적 가치 재평가 받으면서, 한국형 문화콘텐츠테마파크를 조성하는 영주시와 한국 명상의 세계화에 노력하는 참불 선원이 공동으로 건립하는 대규모 명상 수련원의 역할이 더욱 주목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수원대 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장 우경진 교수는이번 세미나를 통해 명상이라는 주제를 이용한 공간개발과 인간다움을 회복하는 기능, 전통사상의 재발견과 세계화에 앞장설 있는 한국적 정서 가치의 확산, 지역민의 자긍심을 되찾는 상징적 치유의 문화공간으로 발전할 있는 토론의 장이 열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말했다.

 

 

수원대, 지역 테마파크 활성화 위한 문화콘텐츠 연계방안 발표

 

 

스포츠경향

온라인뉴스팀

2019.06.03

 

 

수원대학교(총장 박진우) 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는 오는 4일 국회의원회관 제8 간담회실에서 열리는 ‘한국 지역 테마파크 활성화를 위한 문화콘텐츠 연계방안’에서 ‘역사·문화자원을 이용한 지역 테마공간 개발의 성공조건’을 발표한다.

이번 세미나는 한국형 문화콘텐츠테마파크의 조성과 활성화 및 한국 명상의 세계화를 논의하기 위해 수원대 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를 비롯해 주호영 의원, 최교일 의원과 한국 명상 수련원 추진위원회, 한국 명상총협회가 공동으로 주최한다.

수원대 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장 우경진 교수는 “이번 세미나를 통해 명상이라는 주제를 이용한 공간개발과 인간다움을 회복하는 기능, 전통사상의 재발견과 세계화에 앞장설 수 있는 한국적 정서 가치의 확산, 지역민의 자긍심을 되찾는 상징적 치유의 문화공간으로 발전할 수 있는 토론의 장이 열릴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수원대, 지역 테마파크 문화콘텐츠 연계방안발표

 

이데일리

김미희 기자

2019.06.03

수원대(총장 박진우) 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는 오는 4일 국회의원회관 제8 간담회실에서 열리는 ‘한국 지역 테마파크 활성화를 위한 문화콘텐츠 연계방안’에서 발표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한국형 문화콘텐츠테마파크 조성과 활성화 및 한국 명상의 세계화를 논의하기 위해 마련했다. 이날 수원대 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를 비롯해 주호영 의원, 최교일 의원과 한국 명상 수련원 추진위원회, 한국 명상총협회가 공동으로 주최한다

 

 

수원대 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는 ‘역사·문화자원을 이용한 지역 테마공간 개발의 성공조건’을 발표할 예정이다. 이후 전문가와 담당관의 토론 및 향후 과제에 대한 논의도 진행한다.

수원대는 최근 영주의 소수서원을 비롯한 한국의 서원들이 세계문화유산 등재를 앞두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지고, 조상 선비정신과 교육시스템을 포함한 전통문화가 세계인들로부터 ‘탁월한 보편적 가치’로 재평가 받으면서 한국형 문화콘텐츠테마파크를 조성하는 영주시와 한국 명상의 세계화에 노력하는 참불 선원이 공동으로 건립하는 대규모 명상 수련원의 역할이 더욱 주목받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수원대 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장 우경진 교수는 “이번 세미나를 통해 명상이라는 주제를 이용한 공간개발과 인간다움을 회복하는 기능, 전통사상의 재발견과 세계화에 앞장설 수 있는 한국적 정서 가치의 확산, 지역민의 자긍심을 되찾는 상징적 치유의 문화공간으로 발전할 수 있는 토론의 장이 열릴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수원대, 지역 테마파크 문화콘텐츠 연계방안 발표

 

 

헤럴드경제

박정규 기자

2019.06.03

 

수원대(총장 박진우) 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는 오는 4일 국회의원회관 제8 간담회실에서 열리는 ‘한국 지역 테마파크 활성화를 위한 문화콘텐츠 연계방안’에서 발표를 할 예정이다.

이번 세미나는 한국형 문화콘텐츠테마파크의 조성과 활성화 및 한국 명상의 세계화를 논의하기 위해 수원대 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를 비롯해 주호영 의원, 최교일 의원과 한국 명상 수련원 추진위원회, 한국 명상총협회가 공동으로 주최한다


수원대 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는 ‘역사·문화자원을 이용한 지역 테마공간 개발의 성공조건’을 발표할 예정이다. 전문가와 담당관의 토론와 향후 과제에 대한 논의가 진행된다. 최근 영주의 소수서원을 비롯한 한국의 서원들이 세계문화유산 등재를 앞두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지고, 우리 조상들의 선비정신과 교육시스템을 포함한 전통문화가 세계인들로부터 ‘탁월한 보편적 가치’로 재평가 받으면서, 한국형 문화콘텐츠테마파크를 조성하는 영주시와 한국 명상의 세계화에 노력하는 참불 선원이 공동으로 건립하는 대규모 명상 수련원 역할이 주목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

수원대 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장 우경진 교수는 “이번 세미나를 통해 명상이라는 주제를 이용한 공간개발과 인간다움을 회복하는 기능, 전통사상 재발견과 세계화에 앞장설 수 있는 한국적 정서 가치의 확산, 지역민의 자긍심을 되찾는 상징적 치유 문화공간으로 발전할 수 있는 토론의 장이 열릴 것으로 기대된다”고 했다.

 

첨부파일 image03.jpg 
본문 상단으로